안녕하세요, 최면타로 강사 시몬입니다.

“다른 곳에서 타로를 배웠는데도 저한테 도움이 될까요?” 라고 묻는 분들이 계십니다.

사실 최면타로 교육이 전혀 필요하지 않은 분들도 계십니다.

다음과 같은 사항이 해당된다면 저를 절대로 만나지 않으셔도 됩니다.

한번 확인해 보세요^^

———

1) 타로가 재미있으며, 하나의 “놀이”로 느껴진다.

타로가 쉽고 재미있다고 생각하는 분들은 최면타로가 필요 없습니다.

이미 타로가 흥미로운 놀이처럼 느껴지시나요?

퍼즐을 끼우듯, 레고를 맞추듯, 그림을 감상하듯 언제나, 어디서나, 누구에게나 쉽게 접근할 수 있고 지혜와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도구라고 느껴지시나요?

그렇다면 가장 중요한 포인트를 이미 깨달으셨습니다.

그 이상은 없습니다. 배우실 것이 없습니다.^^

———

2) 타인의 평가에 전혀 연연해하지 않는다

“내 해석이 맞지 않으면 어쩌지?”

“어떻게 하면 “용하다”라고 소문이 날까…”

“타로를 본다고 하면 나를 이상하게 생각하지 않을까….

부정적인 평가에 대한 불안에서 완전 자유로우신가요?

카드풀이를 할 때 “정답을 맞춰야 한다”는 강박에서 완전 자유로우신가요?

타로에 대한 주관이 뚜렷해서 누가 뭐라도 하든 내 방식대로 무의식을 비추는 일이 즐거우신가요?

그렇다면 진정으로 타로의 주인이 되신 것입니다.

제게 와서 배우실 필요 없습니다.

———-

3) 세상 모든 것이 타로임을 깨달았다

주위를 둘러 보면 널려있는 시각적 단서를 읽어 해석하고

커피 한잔도, 새의 날개짓도, 거리에서 뛰어 노는 아이들의 몸짓 하나도

의미있고 아름답게 다가오나요?

늘 삶을 윤택하게 만드는 영감이 들어올 수 있도록 열려 있는 마음가짐으로 살고 계신가요?

그러면 최면타로를 배우실 필요가 없습니다.

————-

저는 진심으로 이렇게 생각합니다.

위 모든 사항에 해당된다면 최고의 삶의 미학을 실천하는 삶을 이미 살고 계시며, 제게 배울 것이 없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아쉬움이 있다. 싶은 분!

타로가 놀이처럼 느껴지지 않는분. 타인의 평가를 의식하는 분. 타로와 나머지 삶의 연관성에 대해 잘 모르겠는 분.

그런 분이라면…

5월에 시작하는 행복한 최면타로 교육을 추천해 드립니다.

목요일반, 일요일반 별도로 있으며, 5월 둘째주부터 시작합니다.^^

—————————–

최면타로 5월 교육 일정:

목요일반: 초급 5/10, 중급A 5/17, 중급B 5/24, 고급 5/31 (6:30-9:30 PM)

일요일반: 초급 5/13, 중급A 5/20, 중급B 5/27, 고급 6/3 (4:30-7:30 PM)

————–

1일 수업당 10만원

등록은 페북 메세지, 혹은 전화: 02-757-8008 / 이메일: mindapp@gmail.com

Leave a Response